우리집 효자반찬 무생채

 

 

 

 

무 한덩이로 넉넉하게 무생채 만들어 놓으면

며칠 반찬걱정없어요.

 

시큼하게 익힌 다음 먹어도 그만인

무생채

계란얹어 쓱쓱

한 그릇 비벼도 금새 사라진다지요.

 

우리집 효자반찬

밥도둑

무생채

만드는 법 알려드릴게요.

 

 

 

 

 

 

 

 

무생채

 

무 한덩이, 대파

소금 적당량(2웅큼)

 

 

고춧가루 8큰술, 식초 6큰술, 설탕 3큰술, 매실액 2큰술,

다진마늘 2큰술, 통깨

 

 

손쉽게 채칼로 무를 썰은 다음

소금 2움큼 집어 미리 절여둡니다.

 

 

 

양이 적으면 소금에 ㅈㄹ이지 않고 무쳐도 좋아요.

무 한덩이 넉넉하게 무치는 거라

소금에 살짝 절인 다음

국물만 따라내고 무칠거에요.

 

 

 

 

 

 

 

 

 

재료 손질할 동안

절여진 뭉[서 제법 물이 생겼어요.

 

다 따라 버리지 마시고요.

적당량 남겨 놓은채 양념해놓으면

국물이 자작해서 밥 비벼 먹기 좋아요.

 

 

 

 

 

 

 

 

먼저 고춧가루로 색을 입혀줍니다,

 

울집 고춧가루는 매운데 빨갛지가 않아요.

 

 

색 곱게 물들게 

고춧가루 8큰술 듬뿍 넣고요.

 

 

 

 

 

 

 

 

 

색을 보시면서 가감하면 되겠지요??

 

 

대파도 길게

다진마늘,매실액, 식초, 설탕을 한번에 다 넣고

고루 섞이도록 버무려줍니다.

 

 

 

 

 

 

 

 

통깨가루 넣어 고숩게

 

 

 

 

 

 

 

 

 

 

 

 

 

반찬 통 2개에 넉넉하게 담아 놓으니 든든합니다.

 

시골갈때 한 통 가지고 가고~

 

 

 

 

 

 

 

 

새콤하게

아삭하게

소화에 좋은 무생채는

고기랑도 궁합이 좋아요.

 

 

특히 계란과 함께~

고깃집 크러스트로 만들어 놓으면

이또한 말이 필요없어요^^

 

 

 

 

 

 

 

 

 

 

 

 

그리고

가장 맛있게 먹는 법은

계란후라이 하나 얹어 비빔밥으로 즐기기

 

엄지척 ~~!!

 

부르는 무생채비빔밥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밑반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삭아삭 상큼한 오이무침  (0) 2017.06.17
봄나물,두릅무침  (0) 2017.05.22
우리집 효자반찬 무생채  (2) 2017.05.16
계란장조림  (0) 2017.05.15
오이달래무침,오이무침  (1) 2017.05.09
취나물무침,들깨가루취나물무침  (0) 2017.05.08
Posted by 쑤기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