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종백숙,백숙 쉽게 끓이는법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감기 환자가 많다고하네요

뜨끈한 국물요리로

가족들 건강챙기자고요.

 

토종닭으로 백숙 끓이기..

육수내기 부재료까지 들어 있어 백숙 끓이는 법 어렵지 않아요.

 

 

닭껍질 벗겨 담백하게 백숙 끓이기

껍질 벗기기 은근 힘든일,,,

벗긴다고 했는데도 기름이 둥둥 뜨네요 ^^;;

 

껍질 벗긴 닭과 부재료를 넣고 푹 끓이기만 하면

백숙 만들기 끝!!!

참 쉽지요 ^^;;;

 

 

 

 

 

 

 

토종닭 백숙,삼계탕

 

국물용 부재료

 

참 쉽다.

 

닭 만지는 것이 가장 어려운 일..하기 싫은 일

 

 

 

 

 

 

 

닭껍질을 벗길 수 있는 만큼 손질하고

황기와 말린 인삼도 있어 넣어줍니다.

 

 

 

 

 

 

백숙용 부재료도 함께 넣어 끓일거에요.

 

압력밥솥에 넣고

푹 끓이기

 

센불에서 끓이다가 추가 돌기 시작하고 10분 정도 끓인 다음

불으 줄이고 한 20분 정도 ~

 

푹 끓어진 백숙은 살이 쏘옥 빠져 먹기도 좋아요.

 

 

 

 

 

 

뼈가 쏘옥 빠지도록 끓인 백숙은

이쁘게 들어 올릴수가 없어요,

 

 

 

 

 

 

 

토종닭이라서인지 쫄깃하면서도

압력 밥솥에 푹 끓어 부들하기까지 합니다.

 

간신히 모양잡아 접시에 담고

살은 살대로

국물은 국물대로

 

다로 먹는 우리집 스타일,,,

찰밥을 따로 해서 말아 버려도 좋은데

찹쌀이 없어서~

 

 

 

 

 

 

 

진하게 고아진 국물에 밥한 술 말아서

호록~~~

국물이 끝내줍니다.

 

 

추위에 지친 심신이 한순간에 녹듯이,,,

감기는 들어 올래야 올수가 없겠지요??

 

 

 

 

 

 

 

닭다리 하나 들고

소금에 콕 찍어서

냠냠~

 

겨울나기전 우리집 보양식,, 닭백숙

 

언제 먹어도 든든하니 좋아요.

 

 

 

 

 

 

 

닭껍질을 깨끗하게 벗기고 쉽지만,,껍질 좋아하는 울집 남자를 위해

조금은 남겨 놓았더니

국물에 기름이 둥둥~~

 

요 정도는 먹어도 좋아요^^

 

 

가족들과 둘러 앉아

든든한 보양식으로 겨울준비 해보자고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쑤기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