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칼한 갈치조림

 

 

 

 

자다가도 갈치조림했다면

벌떡 일어나는 딸아이

시험기간인데도,, 공부는 안하고 잠만 자려고 하는딸아이가

밉지만,, 좋아하는 것은 만들어 줘야지요.

 

갈치 2마리 사와 매콤하게 조림으로

만들어 봅니다.

 

 

 

 

 

 

 

 

 

 

갈치조림

 

갈치 2마리, 감자 4개, 대파, 양파 반개,

슬라이스생강, 창양고추

물2컵, 멸치가루 2큰술

 

 

매운 고춧가루 4큰술, 맛술 3큰술, 간장 5큰술,

설탕 1큰술, 다진마늘 2큰술

 

 

 

손질한 재료는

먹기 좋게 썰어 준비합니다

 

 

 

 

 

 

 

양념장도 만들어 미리 숙성시켜 놓고요.

 

 

 

 

 

 

냄비에 감자와 양파를 넣고

 

 

 

 

 

 

 

 

갈치와 생강도 넣어 주고요.

 

 

 

 

 

 

 

 

양념장을 얹어 준다음

물 2컵을 붓고

다시육수가 없는고로,, 멸치가루로 대신합니다.

2큰술, 팍팍~

 

 

 

 

 

 

 

 

 

 

 

센불에서 보글보글  5~분 정도 끓으면

 

 

 

 

 

 

대파를 넣고

중불로 불을 줄인뒤,, 10분 정도 끓어 줍니다.

 

청양고추가 없어 패스했지만

고춧가루가 매콤한 것이라서~

 

갈치조림은 적당히 매운 맛이 돌아야 더 맛나다지요.

 

 

 

 

 

 

 

 

참,, 갈치조림은 비닐 벗겨 준다음 졸여야

비린맛이 덜하다는 거

아셧나요???

 

얼마전 알고 부터는 비닐으 벗긴다고

칼등으로 쓱쓱 벗긴답니다.

 

 

국물에 하얀 가루가 뜬다는 것은

덜 벗겼다는 증거??

 

맑은 국물을 원하신다면,, 곰곰하게 비닐을 벗겨 주세요.

 

 

 

 

 

 

자작하게 국물까지 맛있게..

 

 

부족한 간은 소금으로~

 

 

 

 

 

 

 

포실하게익은 감자에

하얀 갈치살 위해

갈치조림 국물 끼얹어 먹음

말이 필요없지여,,

 

요거 하나만 있음,, 밥잘 먹으란 잔소리를 하지 않아도 되니

둘다 만족

 

 

 

 

 

 

 

 

짜지 않게 국물 넉넉하게 만들어 놓으면

포실감자 으깨어서 먹기도하고

갈치살 발라 밥에 쓱쓱 비며 먹을때도 좋지요.

 

국물 자작한 갈치조림은

늘 사랑입니다.

 

 

 

 

 

 

 

 

Posted by 쑤기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