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대패삼겹살두부조림 멱시 맛좋아

 

 

 

 

 

바쁜 시간에는 한번에 다 넣고

요리하는 것이 좋아요.

 

뭐 해먹을까 냉동실을 뒤지다가

발견한 대패삼겹살,

요즙 집밥백선생 다시보기 하면서

대패삼겹살 두부조림 해봐야 했는데

대패삼겹살도 있고 두부도 있고

얼른 만들어 봤어요.

 

 

 

 

 

 

 

 

백종원 대패삼겹살두부조림

 

두부 1모.대파, 청양고추 , 깨소금, 다진 마늘 1큰술

 

먹다 남은 두부 반 모로 했어요.

 

 

고춧가루 2큰술, 설탕 1큰술, 깨소금 2큰술

진간장 1/3컵, 액젓 1큰술, 들기름 2큰술

 

두부 반 모라서 내 맘대로 양 조절했어요.

 

 

 

 

 

 

궁중팬에 대패삼겹살 깔고

 

 

 

 

 

 

썰어 놓은 두부도 올리고

 

 

 

 

 

 

 

좋아하는 대파는 듬뿍,,

청양고추도 청, 홍색으로 색을 맞추고

다진 마늘도 듬뿍~

 

 

 

 

 

 

설탕 적게  1큰술, 고춧가루 2큰술

깨소금도 2큰술

 

 

 

 

 

 

물은 1컵 반으로

들기름 2큰술, 액젓 1큰술, 간장 2큰술

 

물은 자작하게 넣으시면 됩니다.

 

 

 

 

 

 

이젠 끓이면

백종원 대패삼겹살두부조림 완성

참 쉽지요.

 

간단하지만 맛은 굿이었어요.

 

 

조림할때 주의점은

조릴때에는 국물이 많은 듯 하지만 내려 놓으면

국물의 양이 많지 않다고 합니다.

국물이 조금 남았을때 얼른 불을 꺼야

자작한 조림의 맛을 볼 수가 있어요.

 

 

 

 

 

 

맛있게 끓는 소리,,

액젓 넣어 감칠맛가지 나는 냄새에

얼른 먹고 싶은 생각이~

 

 

 

 

 

 

 

 

이 상태에서 조금 더 끓이다가 내려 놓을거에요.

 

대패삽겹살이라,, 나오는 긱름은 조금 걷어 냈어요.

 

 

간을 보시고 조금 짠 듯하면

두부나 다른 재료를 더 넣어 주심 되고요,

싱거우면 소금 더

 

집밥 백선생은 요리 쉽게 합니다.ㅎ

 

 

 

 

 

 

 

비주얼 대박인

대패삼겹살두부조림 완성

 

그냥 먹어도 맛나지만,,, 역시나 밥에 얹어 ㅎ

 

 

 

 

 

 

대패삼겹살과 두부와의 만남

고숩고 부드럽고

 

간이 쏘옥 밴 대패삼겹살과 두부

맛있게 한 입

 

느끼한 맛 잡아 주는 청양고추의 알싸함에

느끼한 줄도 모르고 먹었네요.

 

 

 

 

 

 

 

밥위에 대패와 두부 올려서

슥쓱~

 

요런게 집밥의 힘이지요.

별다른 재료없어도 먹으면

힘이 날 것 같은

한그릇으로도 행복합니다.

 

 

 

 

 

 

 

 

 

 

 

 

 

 

대패를 올릴때 가능하면 한 장씩 다 펴준다음

조리는게 좋을  것같아요.

간이 배어 더 맛있게,

 

 

 

 

 

 

 

 

 

 

 

쉽게 끓이는 한 그릇 음식들이

바쁜 시간에 딱이지요.

 

간단하지만 맛있게 한 끼

 

행복한 맛난 시간이었으면 합니다.

 

 

 

 

 

 

Posted by 쑤기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