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그릇요리

봄을 부르는 상큼한 수제비볶음

닭가슴살수제비볶음 

 

 

말린 수제비와 닭가슴살을 굴소스에 볶아

샐러드처럼 먹는 수제비볶음

오렌지청과 건더기를 넣어

상큼하게 즐길 수가 있어요.

 

 

귤이나 오렌지는 저렴할때 청으로 담가놓으세요.

귤과 설탕의 비율을 1:1 로

켜켜이 재워놓고 설탕을 녹인 다음 냉장고에 보관하시면

요리에 활용도가 높아요

 

 

 

 

 

수제비볶음

 

닭안심,말린 수제비.대파.어린잎,

망고도 있어 준비했어요.

안넣으셔도 됩니다.

 

닭안심:맛술,소금,후추

양념장:굴소스 ,간장, 올리고당,맛술

 

 

 

 

 

 

 

뽀얀 안심살

잡내도 많이 나지않는 상태좋은 토종닭 안심

 

 

 

 

 

닭안심은 맛술과 후추, 소금을 뿌려 밑간을 해줍니다.

 

 

 

 

수제비는 끓는 물에 80%로 정도만 끓인 다음

찬물에 씻어 물기를 빼주세요.

그래야 쫄깃한 식감의 수제비볶음을 맛볼수가 있어요.

 

한번 더 볶아줄것이기에 푹 삶지마세요^^

 

 

 

 

 

 

기름 두른 팬에 다진 마늘로 향을 낸다음

 밑간해놓은 안심을 넣고 익혀줍니다 .

 

 

 

 

 

앞 뒷면 고루 익혀준다음

양념장(굴소스, 간장, 맛술, 올리고당)을 넣고

양념이 고루 섞이도록 볶아줍니다.

 

 

 

 

 

물기를 빼놓은 수제비를 넣고 익을때까지 마저 볶아주세요.

 

 

 

 

대파와 레드페퍼를 넣고 한번 더 볶아준다음 

불을 끄고 접시에 담으면 됩니다.

 

 

 

 

 

마지막에 통깨를 넣으시면 좋겠지요??

통깨없어 생략했네요.

 

 

 

 

여름에 담아 놓은 오렌지청으로 소스를 만들거에요.

 

 

 

 

 

 

오렌지청에 간장, 식초, 올리브유를 넣어 상큼한 오렌지청 드레싱~

설탕대신 활용할 수 있는 청

그때그때 저렴한 과일을 이용하여 만들어놓으세요.

 

정말 요긴하게 사용됩니다.

 

 

 

 

 

볶아 놓은 수제비볶음에

어린잎과 망고

만들어 놓은 오렌지청으로 만든 드레싱을 얹으면

다양한 맛을 볼수가 있는 수제비볶음입니다.

과일은 망고대신 딸기로 하면 색감이 더 살겠지요^^

 

 

 

 

부드럽고 쫀득한 토종닭 안심

과일과 함께 곁들이면 샐러드로도 일품요리가 만들어진답니다.

 

오렌지의 상큼함에 봄소식기다려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