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그릇요리

표고버섯 갈비찜. 갈비찜 온가족 든든하게~

표고버섯갈비찜.갈비찜 온가족 든든하게~

 

 

 

 

추석명절에 온 가족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갈비찜

갈비탕 해먹고 남은 갈비로 갈비탕 만들어 먹었어요.

표고버섯과 대추만 듬뿍 넣고~

 

조금 짠듯했던 갈비찜이었지만

고기 좋아하는 부녀 경쟁하듯이 먹어줬네요.

 

양이 적으니 더 맛있게 느껴졌나봐요.

늘 먹을거 경쟁없이 먹다보니 먹는 것에 욕심을 안 내는 딸램인데

이제 옆지기도 정신을 차렸나봐요.

 

그래그래,, 내가 원하는 모습이야

딸램한테 양보하지 말고~

 

 

 

 

 

 

 

갈비찜 만드는 법

 

재료: 갈비 700g, 표고버섯 크게 1줌, 대추 6개, 대파, 양파

 

양념장: 간장 5큰술, 맛술 2큰술, 조청 2큰술, 설탕 1큰술, 다진마늘 1큰술, 참기름1큰술, 후추

 

 

내 맘대로 만드는 간단한 갈비찜 만드는 방법입니다.

역시나 부족한 재료들은 표고버섯으로~

당근이나 밤도 넣으면 맛나겟지만 푹 삶아져 식감도 떨어지고해서

표고버섯을 넣었는데 그 맛이 훨~~~ 좋으네요.

쫄깃한 식감은 말할 것도 없고~

 

갈비는 찬물에 1시간 정도 담가 핏물을 뺍니다.

 

 

 

 

 

 

끓는 물에 갈비를 넣고 끓기 시작하면 3분 정도 더 끓여 준다음

불을 끄고 찬물에 깨끗이 씻어 줍니다.

 

 

 

 

 

 

오래 끓인 것이 아니라 겉만 살짝 익은 정도로

한번 끓여 주는 것이 좋아요.

 

갈비를 끓이면 불순물이 참 많이 나오거든요,

 

 

 

 

 

 

 

찬물에 깨끗이 씻은 갈비는 압력솥에 넣고~

 

 

 

 

 

 

준비한 양파, 대파, 대추, 표고버섯을 넣어 줍니다.

 

표고버섯 말린거 다 먹고 남은거 모조리 넣었네요.

1kg 넘게 말린 건데 금새 먹어집니다.

 

내년에는 더 많이 사다가 말려야겠어요.

 

 

 

 

 

 

양념장을 붓고 물도 100ml넣어줬네요.

 

갈비가 딱 한줄 깔리는~

양이 넘 적은 것이 흠이지만 딱 한 끼 먹고 치우는 것이 좋기에~

 

 

 

 

 

 

센불에서 끓이다가 축사 돌아가면 약불로 줄이고 10분 은근하게 끓이기

뚜껑을 연 순간 갈비찜 냄새가 코끝을 자극하는데

갈비 떼깔이 넘 진하네요.

 

역시나 짠듯한 비주얼이~

 

심심하게 먹어야 하는데 옆지기 말에 자꾸만 간이 세지네요.

 

내가 음식을 하면 다 싱겁다고해서 간장을 더 넣엇는데

못 먹을만큼 짜지는 않기에 맛나게 먹엇답니다.

 

 

 

 

 

 

표고버섯이 들어가 더 맛나다며,,

다음에는 표고버섯 더 많이 넣은 갈비찜도 더 먹고 싶다고 하네요.

 

딸램이 웬일로 잘 먹어줘서 놀란~

 

갈비탕 끓이고 남은거로 해서 양이 부족한 것이 정말 아쉬웠어요,

 

 

 

 

 

 

모든 식재료가 준비되어 있지 않아도

냉장고에 들어있는 식재료를 이용해서 근사한 요리 만들수가 있어요.

 

없으면 없는대로

있는 재료 가지고 만들기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