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그릇요리

백종원 닭볶음탕 간단하니 딱 좋아

백종원 닭볶음탕 간단하니 딱 좋아

 

 

고추장보다는 고춧가루로 칼칼하게 만든 것을 좋아하는데

백종원님고 역시나~

고춧가루와 간장, 설탕만으로도

아주 맛깔난 닭볶음탕이 만들어졌어요.

 

깔끔한 맛이 더 좋앗던 닭볶음탕입니다.

 

 

 

백종원 닭볶음탕

닭볶음탕용 한 팩

감자, 양파,당근,대파, 청.홍고추

고춧가루 1국자, 간장 1국자, 설탕 2큰술, 다진 마늘 1큰술,

쌀뜬물

 

야채는 먹기 좋게 썰어주세요.

 

 

닭은 깨끗하게 씻어주세요.

우유에 담가놓거나 한번 삶은 다음

닭볶음탕을 만드는데

백종원레시피는 그냥 씻은 다음 쌀뜬물을 넣고 시작하네요.

 

 

큰 냄비에 닭과 물을 붓고

 

(닭요리는 항상 껍질을 벗긴 다음 사용했는데

백종원볶음탕 레시피 따라하는 김에 껍질도 제거하지않았어요)

 

 

설탕 2큰술

먼저 투하~~

분자구조상 설탕을 먼저 넣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불을 켜고 닭을 끓어줍니다.

 

 

한번 삶은 것이 아니라서

끓이면서 불순물이 나오네요

계속 제거해주세요.

 

 

달그이 핏기가 사라지면

감자를 먼저 넣고 끓어주세요.

 

 

다진 마늘을 넣고

생강가루도 넣어두면 좋은데 똑 떨어졌네요.

 

 

당근도 넣고 5분정도 더 끓어줄거에요.

 

 

마지막에 양파도 넣고~

 

 

간장 1국자

울집 국자가 커서 한 국자 조금 못되게~

 

 

고춧가루도 1국자

텁텁하지 않고 칼칼하게 매운 맛의 비결입니다.

 

취향껏 간을 보세요.

 

 

보글보글

비주얼도 대박이네요.

 

좀더 물을 넣어 끓었으면 좋앗을 것을~

 

물을 적게 잡았더니 센불에서 끓이다보니 새 쫄았어요.

 

센불에서 계속 끓이면서 한다는 점~

 

 

대파, 고추를 넣고

한번 더 끓인 다음 불에서 내리시면 됩니다.

 

 

사진보니 또 먹고 싶네요.

 

요거 만들어 먹은지 좀 됐거든요.

 

 

 

국물도 떠먹으면서 먹어야 하는데

좀 아쉽기는 해요.

 

닭이 푹 잠기도록 물을 넣고 끓여야

센불에서 끓어도 국물이 자박하게 떠먹을 수가 있어요.

 

 

 

 

 

뽀얀 닭고기 국물에 찍어 먹을 수 있게

다음에는

물 넉넉히 넣어 끓어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