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물요리

고소한 보양식 들깨무국

고소한 보양식 들깨무국

 

 

 

 

방학이라 세 끼 꼬박 챙기는 시간

참 바쁘네요.^^

 

매일 고기반찬만 해줄 수도 없고

날이 추우니 국물요리가 생각나서

무랑 들깨가루넣고

구수한 들깨무국을 끓었어요.

 

 

보양식이 뭐 별거있나요??

건강한 식재료를 이용하여 만들면

보양식이지,,,

 

 

 

 

 

 

 

 

 

들깨무국

 

무, 팽이버섯, 마늘, 대파, 들깨가루

 

육수 넉넉히

들기름 1큰술

간장 1큰술

소금2큰술

 

 

 

 

 

 

 

 

무는 먹기 좋게 채썰어 준비해놨어요.

 

 

 

 

 

 

 

 

팽이버섯도

호록 떠먹을 수 있도록 썰어 놓고

대파도 썰어 준비해놓아요.

 

 

 

 

 

 

 

 

냄비에 들기름 한 큰술 넣고

썰어 놓은 무를 약불에서 볶아줍니다.

 

타지 않게 약불에서~

 

 

 

 

 

 

 

 

무에서 수분이 나오면서 투명해지면

다진 마늘을 넣고

다시 한번 볶아줍니다.

 

 

 

 

 

 

 

무가 투명해지고 어느 정도 익은듯 하면

멸치다시육수를 부어줍니다,

 

미리 넉넉히 만들어 놓으면급할때 참 요긴하다지요.

 

 

냉장고에 두면 3~4일 정도는 괜찮은듯,,

 

 

 

 

 

 

 

 

멸치다시육수라서 탁해보이지만

끓이면서 들깨가루를 넣으면

금새 뽀앤 국물이~

 

 

 

 

 

 

 

 

바글바글 5분정도에서 10분정도

각자의 식감대로 끓이시면 됩니다.

 

좀더 살캉거리는 무맛을 원한다면 5분 정도

좀더 무르도록 푹 끓이시면 10분

푹~~

 

그런 다음 팽이버섯과 대파를 넣고

간장과 소금으로 간을 해주세요.

 

 

 

 

 

 

 

 

들깨가루 넉넉히

4큰술 넣고

한번 더 끓어줍니다.

 

 

 

 

 

 

 

 

 

구수하고 담백한 들깨무국

 

달큰한 무와 고소한 들깨가루

쫄깃한 팽이버섯의 식감

 

먹는 입이 즐거워집니다.

 

 

 

 

 

 

 

 

 

들깨가루 넉넉히 넣어

영양식으로도

보양식으로도

 

아침국으로도 참 좋아요.

 

 

 

 

 

 

 

 

먹어도 부담없는 들깨무국

 

먹을 수록 끌리는 맛이라지요.

 

몸속 독소를 없애고

혈액을 깨끗하게 해준다는 들깨

넉넉히 넣어

고소함까지 잡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