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부침,전

집밥 백선생 콩나물전

집밥 백선생 콩나물전

 

 

 

만만한 식재료인 콩나물로

별미반찬 콩나물전 만들어봤어요.

 

 

요즘 흠뻑 빠져 있는 프로그램서 만든 콩나물전

어떤 맛일지 궁금해서~

 

 

간장 콩불해먹으면서 한 줌 남긴 콩나물로 알뜰히 부쳐먹었어요.

 

 

넉넉한 기름에 튀기듯 구워야 바삭하기에

굽는다는 것이

너무 튀기듯 구워 약간 쓴맛도 난다는요

 

그래도 색다른 별미로 즐긴 콩나물전 이었어요.

 

 

 

 

 

 

 

 

콩나물전

 

콩나물 한 줌, 청양고추 2개, 마늘 1큰술, 새우젓 1/2큰술

부침가루 3큰술, 물 1/3컵

 

 

 

 

 

 

 

 

 

청양고추와 다진 마늘

그리고

새우젓을 넣어주세요.

 

새우젓은 잘게 다지듯이 잘라 넣었어요.

 

 

 

 

 

 

부침가루 3큰술

 

없다면 밀가루에 새우젓을 더 넣으면 된다고해요.

 

 

 

 

 

 

 

 

 

잘 버무려주세요,

물기가 나오면서 버무려지지만 물기가 많지않기에

잘 버무릴 정도의 물을 조금 넣어주세요.

 

 

 

 

 

 

 

 

 

 

 

 

부침가루가 많이 들어간 것보다

본연의 재료의 맛을 느낄수 있는 전이 더 맛있어요.

 

 

 

 

 

 

 

 

넉넉한 기름에 튀기듯 부쳐주세요.

그래야 더 구수하니 맛잇게 튀겨지겠지요^^

 

바삭한 전이 좋기에작게 작게 부칩니다.

 

 

요 상태에서 꺼냈어야 했는데

바삭하게 굽는다고 하다가

넘 구웠나봐요...

 

 

 

 

 

 

 

 

그래도

고소했던 콩나물전이었어요.

 

 

 

 

 

 

 

 

살짝 노릇해질때

뒤집어서 한 번 구운 다음

드시면 더 맛있을 것 같아요.

 

 

 

백선생은 여기에 조미김 얹어 드시더라고요.

 

조미김과 함게 먹을려면

간은 더 약하게 해야겠지요??

 

 

 

 

 

 

 

색다른 별미전

콩나물전

 

아삭아삭 씹히는 식감이 참 좋아요.

 

 

 

 

 

 

 

 

기름 넉넉하게~

 

바삭하게 구운 콩나물전

 

한 점 하실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