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물요리

백숙 저녁밥상

백숙 저녁밥상

 

 

 

 

매년 여름이면 자주 해먹던 백숙, 삼계탕인데

올해에는 왜그리 귀찮은지

 

하도 노래를 불러

올해 처음으로 간단하게 백숙을 끓었어요.

 

토종닭 작은 한마리 한살림에서 사와

황기 넣고 압력밥솥에 푹 고아서~

 

 

 

 

 

 

 

총각김치랑

시골서 따온 고추는 된장과 참기름, 고춧가루 넣고

갓무쳐 밥상에 올리니 다른 찬 필요없어요,

 

 

마지막엔 누릉지까지 넣어 구수하게~

한 끼 저녁밥상으로

몸위 기운 돋워봅니다.

 

 

 

 

 

 

백숙

 

토종닭 작은 1마리

 

황기, 마늘, 인삼,은행, 고추, 백숙용 약재 있는거 준비

 

집에 있는 재료 다 넣기

워낙 자주 해먹었기에 냉동실에 웬만한건 다 있네요.

 

 

 

 

 

 

 

고기랑 백숙용 약재들 다 건져 내고

누릉지 넣어 조금 더 끓이기

 

 

 

 

 

 

 

 

 

백숙엔 맛있는 김치만 있음

오케~!!!

 

아주 맛잇게 잘 익은 총각김치랑 고추된장무침만 있어도

꿀꺽 잘 도 넘어갑니다.

 

 

 

 

 

 

 

2가지 반찬으로도 완전 꿀맛이었던

백숙 저녁밥상

 

 

 

 

 

 

 

 

 

 

 

닭다리 하나 들고

누릉지가 들어가 더 구수하다던 딸아이

 

더운 날 지치지 말고 힘내서

학원가자~~~^^

 

 

 

 

 

 

 

 

끓이는 것은 더워도 참겠는데,,

닭누린내 참으며 손질하기 싫으네요.

 

손질하면서 사용한 도구들 다시 뜨거운 물로 소독해야 하고~

번거로워서 안하게 되나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