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물요리

황태무국 시원하고 칼칼해,황태국

황태무국 시원하고 칼칼해, 황태국

 

 

 

 

맛있는 가을무로 시원한 황태국을

끓어 봤어요.

 

김장하고 남은 무 몇덩이, 배추

주말마다 내려가서 고생하며 가꾼

시골텃밭 먹거리등등

고생하며 일군 먹거리기에 버리는 일없이

알뜰하게 챙겨 먹어야 겠어요.

 

 

 

 

 

 

 

황태무국

 

황태 1마리, 작은 무 한 덩이

 

양파, 대파, 청양고추

 

들기름, 다진마늘, 새우젓, 간장, 소금

 

상처 입은걸 먼저 먹어야 하기에

손질해서 자르니 양이 팍 준

무 한덩이

 

 

 

 

 

 

황태를 좋아하기에 늘 통으로 재워 놓아요.

 

물에 불리면 맛이 없으니

흐르는 물에 살짝 씻은 다음

반으로 잘라 껍질을 벗겨 줍니다.

 

먹기좋게 큼지막하게 잘라요.

가위로~

 

 

 

 

 

 

들기름 두른 팬에 황태, 무를 넣고

달달 볶아 줍니다.

 

 

 

 

 

 

타지 않고 볶으면서

물을 3번 정도 나눠 부어 주면서

끓어 줄거에요.

 

황태와 무에서 뽀얀 국물이

시원한 국물맛 내는 비법입니다.

 

집밥 백선생 황태무국 끓이는 방법이에요

 

 

 

 

 

 

 

끓으면 물을 넣고 끓이기

3번 나눠 끓이다 보면

뽀얀 국물이,,,우러나오는 것을 볼수가 있을거에요.

 

 

 

 

 

 

무국끓일때는 꼭 이 밥법으로 끓인 답니다.

 

다진 마늘과 새우젓을 넣고

끓어주세요.

 

 

 

 

 

 

양파와 대파, 청양고추를 썰어 놓고요.

 

 

 

 

 

 

 

무가 투명하게 익어 가면

고춧가루, 간장, 소금을 넣고

또 한소끔 끓어줍니다.

 

 

부족한 간은 소금으로~

 

 

 

 

 

 

뽀얀 국물이 좋은 황태국은

그냥 먹어도 좋지만

날이 추울때는 고춧가루 넣어서~

매콤하게~

 

 

 

 

 

 

 

시원한 맛이 좋은 황태무국은

한태가 듬뿍 들어가

감칠맛까지 업업

가을무로 끓어서인지 달큰하기까지 하네요,.

 

 

 

 

 

간을 보호해주는 황태이기에

숙취해소에 가장 많이 먹게 되는 국일 듯해요.

 

술국이 아니여도

담백한 맛이 좋은 황태국은

다이어트에도 좋다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