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밑반찬

수미네반찬 무생채

수미네반찬 무생채

 

 

 

 

자주 해먹는 무생채 수미네반찬에선

식초대신 참기름 넣어 만들기에

함 따라 만들어 봤어요,

갓 무쳐 밥에 비벼 먹음 얼마나 맛있게요?

계란하나 부쳐서 ~ 쓱쓱 말이 필요없어요.

 

밥반찬으로 엄지척입니다.

 

 

 

 

 

 

 

수미네반찬 무생채

 

무 300g

고춧가루 3큰술, 소금 2작은 술, 설탕 2작은술, 다진마늘 1큰술, 참기름1작은술,통깨

 

 

조금더 큰 사이즈라서 내 입맛에 맞게

소금 1큰술, 설탕 2작은술, 고춧가루 3큰술, 참기름 1작은술, 통깨

 

 

 

 

 

 

채칼을 이용하여 써는 것보다

작은 무는 칼로 썰어야 더 맛있지요.

 

울집 남자의 손을 빌어 얇게 채썰어 달라했는데

두텁게~ 썰어 놨네요. 으이그~~ㅋ

 

 

 

 

 

 

 

소금에 절이는 무생채라면 상관없는데

바로 무쳐 먹는거라~

조금더 얇게 써는데 좋아요.

 

 

 

 

 

 

무생채의 길이에 맞게 대파도 길게 썰어 주시고요

마늘은 다져 놓고,, 생강즙대신,, 생강도

조금 다져 넣었어요.(생강은 안넣어도 좋아요)

 

 

 

 

 

 

 

소금 1큰술과 설탕 2큰술을 넣고

버무려 준다음

 

 

 

 

 

 

 

고춧가루 넣어 색을 입혀줍니다.

 

우리집 고춧가루가 매워 3큰술만 넣었어요.

 

 

 

 

 

 

 

 

 

색이 골고루 물들면

다진마늘과 생강즙(다진생강),채썬 대파를 넣고

살살 버무려 줍니다.

 

 

 

 

 

 

 

 

 

 

 

식초를 넣어 새콤하게 먹는 걸 좋아하는데

수미네반찬 무생채는 참기름을 넣더라고요.

 

내 입맛에 맞게 참기름 1큰술을 넣고

 

 

 

 

 

 

 

마지막엔 고소함 가득

통깨도~ 뿌리고.

 

 

 

 

 

 

만들기도 쉽고 간단한 무생채

김장김치가 물릴때,, 갓 무친 무김치 무생채가

꼭 생각나더라고요,

 

이맘때 먹음 더 맛있는 무생채

입맛구수한 수미네반차 무생채로 입맛돋워봅니다.

 

 

 

 

 

 

 

계란후라이에서 밥에 쓱쓱~

참기름도 휙 둘려주고~

 

너무나 좋아하는 조합이에요.

 

 

 

 

 

 

 

 

 

 

 

수미네반찬 등갈비김치찜

맛있게 드시는 모습에 먹고 싶어지더라고요,

김치찜은 어떤 조합으로다 다 잘 어울리기에

겨울철 메뉴로 빠지지 않는데

등갈비로 고등어로

다양하게 즐겨봐야 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