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치 & 청,장아찌

총각김치 만드는 법

총각김치 만드는 법

 

 

 

 

아삭 아삭 시원한 맛이 좋은 총각김치

싫어하시는 분이 얿을 정도로

사랑받는 김치인듯 해요.

 

씹는 소리까지 맛있는~

 

4단에 12.000원 세일하기에 덥석~

집어와서는 친구랑 2단씩 나눠 담았어요.

 

총각김치는 무만 맛있으면 90%는 성공~~^^??

 

 

 

 

 

 

총각무, 알타리무라고 하지요.

 

작지만 땅땅한 것이 제법 실하고

단맛의 시원함도 좋앗던 충각무에요.

 

2단에 6,000원

 

 

 

 

 

무청보다 총각무 아작 씹어 먹는 것이 좋기에

겉잎들을 따로 떼어 내어

삶은 다음 말리기로~

 

말린 시래기만큼 좋은 식재료도 없는듯하니~

 

 

 

 

 

 

총각무 담는 법

 

총각무, 천일염

 

찹쌀풀(물 2컵, 찹살가루 2큰술), 고춧가루, 매실액, 통깨

 

갈아주세요-멸치액젓, 마늘, 생강, 양파.청홍고추,설탕

 

 

칼로 득득 ~

총각무와 줄기부분의 거뭇한 부분도 깨끗하게 손질해주고요.

 

 

 

 

 

씻을 것이기에 깨끗하게 손질할 필요없어요.

 

 

 

 

 

 

 

말라 있는 총각무이기에 물에 한번 휘릭 씻은 뒤

먹기 좋게 갈라줬어요.

 

무 자체가 크지 않기에 2등분으로

좀더 큰 것은 4등분으로~

 

각자 식성에 맞게 나누시면 되겠지요??

 

 

 

 

 

 

큰 다라에

총각무 한 층 깔고 작게 소금 한 줌 집어 골고루 뿌리면서

소금에 절이시면 됩니다,

 

 

 

 

 

 

구부렸을때 부러지지않고

잘 구부러지면 잘 절군게요.

 

1~2시간 절이시면 딱 맞더라고요,

 

 

 

 

 

 

물에 3~4번 깨끗하게 씻어 물기를 빼주세요.

 

1시간 정도~

 

물기가 빠질 동안 양념을 준비해놓으시면 됩니다.

 

 

 

 

 

양파, 마늘, 생강, 멸치액젓, 청.홍고추 넣고 갈아줍니다.

 

 

 

 

 

 

 

찹쌀풀 쑤는 사진이 빠졌네요.

 

물 500에 찹쌀풀 2큰술 넣고

잘 저어주면서 걸죽해질때까지 끓이시다가 불을 끄면 됩니다.

 

찹쌀풀에 고춧가루를 먼저 개어 놓아요.

고춧가루가 불려지도록~

 

양념 재료간 것을 한데 넣고 섞어주면 됩니다.

 

간도 살짝 보시고요.

 

 

 

 

 

 

 

 

 

물기 뺀 총각무를 큰 다라에 담은 다음

양념해 놓은 것을 담아 골고루 버무려 주세요.

 

좀더 빨갛도록 고춧가루도 더 넣어줬어요.

각자 식성에 맞게~

 

 

 

 

 

 

 

 

 

정확한 레시피가 있는 것이 아니라

중간 중간 간을 보시고

부족한 것은 더 넣어주시면 됩니다.

 

 

 

 

 

 

통에 담아 ㅔ란다에 하루이틀 정도

식성에 맞게 두시고

숙성시킨 다음 김치냉장고에 넣으시면 됩니다.

 

살짝 익은 듯한 냄새가 날때 냉장고에 넣으시면 됩니다.

 

요즘같이 추운 날엔 3일정도??

 

 

 

 

 

무의 시원함에 더 맛있게 익어가는 총각김치

숙성만 된다면

웬만하면 다 맛있게 담가지는 것 같으요,

 

새우젓도 넣어주면 좋은데

깜빡 잊고 넣지를 않았어요.

 

늘 내멋대로 레시피입니다.

 

 

 

 

 

 

 

처음 담글때에는

요리책 보면서 레시피 정량을 지키려고 노력했는데

이젠 기본 재료에

맛을 봐가면서 하는 것이 좋다는 것을~

 

그래

특별한 것도 없는 레시피지만

시원하게 맛보는 총각김치입니다.

 

 

 

 

 

 

 

 

 

이제 맛있게 익기만을~

 

 

 

 

 

 

내가 좋아하는 김치

총각김치

 

시원한 맛에 어떤 음식과의 궁합도 참 좋아요,

 

손으로 하나 집어서 아그작아그작~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