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그릇요리

향긋한 깻잎과 함께 삼겹살볶음,제육볶음

향긋한 깻잎과 함께 삼겹살볶음,제육볶음

 

 

 

 

삼겹살 구워먹고 남은 고기로

고추장 넣고

매콤하게 삼겹살 볶음 만들어 먹었어요.

 

매콤하게 볶아

채썬 깻잎 듬뿍 올려서~

 

깻잎향이 향긋해서 자꾸 집어 먹게 되네요.

 

 

 

 

 

 

 

 

삼겹살볶음,제육볶음

 

 

삼겹살 반근

 

당근, 마늘, 대파

 

양념장

 

고추장 2큰술

고춧가루 2큰술

간장 1큰술

맛술 1큰술

참기름 1큰술

청양고추청 1큰술 반(다른 단맛으로 대체하세요)

후춧가루

 

 

준비한 야채는 먹기 좋게썰어주세요.

 

 

 

 

 

 

 

 

위 분량대로 양념장을 만들어 놓아요

주말 아침 딸램과 먹은 한 끼이기에

후다닥~

 

그릇을 따로 꺼낼 필요없이

볶을 팬에 양념장을 만들어 놓아요.

 

 

 

요즘 청양고추청맛에 빠져서

음식 만들때 단맛과 매운맛을 책임지게 합니다^^

 

 

 

 

 

 

 

 

 

 

 

삼겹살도 가위로 쑹덩쑹덩~

 

가급적 설겆이 할 그릇 만들지 않기

 

주말이기에~

 

 

 

 

 

 

 

 

 

삼겹살 양보다 더 많은 양념장

 

양념이 과하다 싶으면

따로 양념장을 만들어 놓고 볶아가면서 양념을 보충하시면 됩니다.

 

 

깻잎 2단을 넉넉히 채썰어 먹을 것이기에

 

양념장을 넉넉하게 만들어 숙성시켜줬어요.

 

 

 

 

 

 

양념한 고기를 볶아주다가

준비한 야채, 당근, 슬라이스 마늘을 넣고 볶았어요.

 

마늘의 매운맛이 싫다면

고기;볶을때부터 미리 넣어 볶아주시면 됩니다.

 

 

 

 

 

 

 

 

 

 

 

마지막 볶을때

대파를 넣고 한번 더 볶은 다음 불을 끄시면 됩니다.

 

 

 

 

 

 

 

보기에도 매콤해보이지요??

 

요기에 밥만 넣고 비벼도 맛있을 것 같지 않나요^^

 

 

 

 

 

 

 

깻잎은 가늘게 채써는 것이 좋아요.

 

 

 

 

 

 

 

 

삼겹살과 깻잎의 궁합.

 

두말 할 필요없지요.

 

깻잎 싸먹는 것이 귀찮다면

가늘게 채썰어 함께 내어 놓는 것이 먹기도 편하더라고요.

 

삼겹살과 깻잎

한 젓가락에 집어 아그작 아그작

 

살찌는 소리가 막막 들립니다.

 

봄소식에 옷도 가벼워지고 있는데~~

 

 

 

 

 

 

 

 

 

 

 

 

 

 

 

 

 

 

사진찍을때는 깻잎을 조금만 얹었지만

먹을때는

깻잎 2단을 다~~

 

쌈싸먹는것과 다른 맛으로

아주 맛잇게 먹었어요.

 

고명으로 올리는 깻잎은

그 향때문에 더 맛깛나게 느껴지는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