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찌개, 삼겹살김치찌개는 역시 최고!

 

 

 

 

담백한 돼지고기 뒷다리살로 끓인 김치찌개를 더 좋아하지만

울집 내거들은 삼겹살 넣고 끓어주는 것을 더 좋아한다지요.

 

고기듬뿍은 기본이고

삼겹삽넣고 끓어줌 말없이 먹는답니다.

 

 

냉동실 비우기로 뒤적뒤적 찾아낸 삼겹살

너로 끓어줄게 김치찌개~

 

 

 

 

 

 

삼겹살김치찌개

 

 

삼겹살 넉넉하게 5줄,, 묵은지,두부, 양파, 대파

다진마늘, 고추장, 고춧가루, 맛술

 

 

 

 

 

 

김치볶을때 삼겹살도 함게 볶아주면 더 맛있지만

해동이 덜 된 삼겹살이라

김치 먼저 볶아줍니다.

들기름으로~

 

 

 

 

 

 

 

볶다가 김치 국물까지 넣고

 

신맛이 강하다면 설탕도 넣어줍니다.

 

 

 

 

 

삼겹살을 넣고

끓이다가 물을 더 보충해서 부어 줍니다.

 

육수가 있다면 육수 사용하세요.

 

맛술도 넣어주고요.

 

 

 

 

 

삼겹살을 듬뿍 넣었기에

양파도 듬뿍 썰어 넣어주고요.

 

 

 

 

 

 

고추장과 고춧가루도~

 

 

 

이젠 팔팔 긇어주기만 하면 됩니다.

센불에서 끓이다가 중약불로 줄여서~

뭉근하게 끓이기

 

 

 

 

 

 

 

대파도 넉넉하게 넣어주고요.

두부도 함께~

 

 

 

 

 

 

 

 

 

보글보글 맛있께 끓어지면

청양고추와 대파도 조금 더 넣어줬어요.

 

 

 

 

 

 

두부까지 간이 배면 불을 끄고

밥상에 올리시면 되겠지요??

 

한 그릇 밥상으로 김치찌개만한 것도 없어요.

 

늘 먹여도 질리지 않는~

 

 

 

 

 

 

양파와 대파까지 듬뿍 넣어서인지

생각보다 기름이 많이 안 생겼어요.

 

김치찌개의 생명을 담백한 국물인지라~

삼겹살로 담백함은 버렷거든요..

그런데 생각보다 느끼하지 않았어요.

 

 

 

 

 

 

고소한 삼겹살에 얼큰한 김치찌개국물까지

어느 것하나 버릴 것이 없는 김치찌개입니다.

 

 

 

 

 

 

밥상에 냄비째 올려 먹을만큼

덜어 먹기

각자 원하는만큼~

 

 

 

 

 

 

고기 좋아하는 부녀는 고기만 공략하고

김치와 두부는 내 몫

 

각자 취향껏 먹는 우리집 삼겹살김치찌개입니다.

 

 

 

 

 

 

늘 먹어도 질리지 않는 김치찌개

언제나 사랑입니다.

 

 

Posted by 쑤기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