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곤증을 이기는 두릅무침

 

 

 

봄철 나른한 기운을 이길 수 있게 해주는

봄나물의 제왕 두릅

단백질함유량도 많아 피로를 풀어주며

지친 일상에 활력을 준다하네요.

 

아침잠이 많아 힘든 이들에게 좋은 나물이라 합니다.

 

 

나른함으로 잃기 쉬운 봄날의 입맛은

두릅 특유의 맛과 향이 잡아 준다하니

잠이 늘 부족한 딸아이와 주말마다 시골로 농사꾼이 되는 옆지기를 위해

자주 올려야 겠어요.

 

 

 

 

 

 

 

 

시골 탓밭의 첫 수확 두릅

 

두릅의 맛을 제대로 본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기대할게.

 

수고하셔,, 우집 남자들

 

쑥쑥 올라오는 두릅 따기 바쁠 정도로 올리기를 바란다면

욕심일까요??^^

 

 

 

 

 

아직은 작은 두릅

첫 두릅입니다.

 

모양이 잡힌 두릅은 두릅숙회로 즐기고

더 작은 두릅은 두릅무침으로~

 

 

 

 

 

 

나무에서 똑똑 따는 봄나물의 재미

사포닌 성분이 많아서인지

보기만해도 힘이 불끈 납니다.

 

 

밑둥은 잘라주고요,, 나무껍질처럼 생긴 것도 다 떼어 정리해줍니다

 

 

 

 

 

가시는 칼등으로~

 

아직은 어려서인지 가시가 억세지않아 그냥 데쳐서 ~

 

 

 

 

 

끓는 물에 소금을 넣고 밑둥부터 넣어 데친 다음

다 집어 넣고 데치기

 

각자 식성에 맞게 데치시면 됩니다.

 

물컹거리는 식감보다 살캉하게 씹히는 식감이 좋아

오래 데치지 않았어요.

 

 

 

 

 

살짝 데친 두릅은 쓴맛 제거를 위해

찬물에 열기를 뺀다음 담가 놓기

 

역시나 첫순이라 찬물에 씻어 내기만 했어요.

 

 

 

 

 

세로로 잘라 먹기 좋게~

 

 

 

 

 

 

 

 

 

두릅과 고추장, 고춧가루, 다진 마늘, 다진파

간장, 참기름을 넣고 조물조물

 

통깨넣어 고숩게

 

 

 

 

 

 

두릅의 맛을 즐기기 위해 고추장과 고춧가루를 조금만 넣고

조물조물~

 

씹을 수록 건강하게 느껴지는 쌉싸롬함입니다.

 

 

 

 

 

 

 

두릅무침 반찬은

온 가족이 좋아하는 반찬입니다.

 

단백질과 비타민, 칼슘까지

올봄에도 꼭 즐겨야 하는 봄나물

봄나물의 제왕, 두릅입니다.

 

장바구니에 꼭~~~ 챙겨보세요.

 

 

 

 

 

 

 

소고기와의 궁합도 좋다고 하니

살짝 구운 소고기를 곁들여도 좋을 것같아요.

 

입맛이 행복해지는 봄날

다양한 나물들을 즐길 수 있기 때문일 것같아요.

 

맛있는 먹거리

건강한 먹거리로

피;로에 지친 우리 가족들 입맛까지 사로잡자고요.

 

 

 

 

 

 

Posted by 쑤기언니